PC버전보기

국방일보

2020.04.03(금)

속보 보러가기
국방  < 합참·한미연합

“어떤 상황에도 즉각적 대응 상황관리 시스템 완비해야”

기사입력 2020. 01. 09   16:20 입력 2020. 01. 09   17:37 수정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카카오톡 바로가기

박한기 합참의장, 해병대2사단 새해 첫 현장지도


박한기(앞줄 가운데) 합참의장이 9일 서부전선 최전방 초소를 방문, 현장지도를 하고 있다.  합참 제공

박한기 합참의장이 서부전선 최전방 지역을 찾아 굳건한 군사대비태세를 강조했다.

박 의장은 9일 새해 첫 군사대비태세 현장지도로 서부전선을 사수하는 해병대2사단을 방문했다.

박 의장은 부대 작전현황을 보고받은 뒤 “어떤 상황에도 즉각적으로 대응이 가능한 위기조치와 상황관리 시스템을 완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또 박 의장은 “엄정한 기강과 정신적 대비태세를 확고히 다지고, 실전적인 훈련에 매진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이어 해군 해상전탐감시대로 이동한 박 의장은 “모든 상황에 조건반사적으로 대응 가능한 해상 경계작전 시스템을 구축하고, 인접 해병부대와 협조 된 작전수행체계를 확립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 의장의 새해 첫 현장지도는 우리 군의 물샐틈없는 군사대비태세를 점검하고, 임무완수에 구슬땀을 흘리는 장병들을 격려하기 위해 추진됐다고 합참은 설명했다.

윤병노 기자

윤병노 기자 < trylover@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0

의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