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C버전보기

국방일보

2021.06.13(일)

속보
포토라운지  < 국방포토DB

軍, 쓰러진 농심 세우기 ‘구슬땀’

기사입력 2019. 09. 09   17:15 입력 2019. 09. 09   17:36 수정

페이스북 바로가기 트위터 바로가기 카카오톡 바로가기
9일 육군수도기계화보병사단 공병대대 장병들이 제13호 태풍 ‘링링’으로 피해를 본 경기도 가평군 조종면 신하리의 농가를 찾아 쓰러진 벼를 세우고 있다. 육군은 이날 태풍 피해를 본 전국 각지에 2100여 명의 장병을 투입해 대대적인 피해 복구 대민지원 활동을 펼쳤다. 가평=조용학 기자

조용학 기자 < catcho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0

의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