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명

오늘의 전체기사

2021.12.05 (일)

HOME > 국방 > 국방부

박재민 국방부 차관, 카린 발렌스틴 스웨덴 외교안보차관 면담

임채무 기사입력 2021. 10. 26   18:35 최종수정 2021. 10. 26   18:36


박재민(왼쪽) 국방부 차관이 26일 오후 서울 용산 국방부 청사에서 카린 발렌스틴 스웨덴 외교안보차관과 면담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방부 제공
박재민 국방부 차관은 26일 오후 서울 용산 국방부에서 카린 발렌스틴(Karin Wallensteen) 스웨덴 총리실 소속 외교안보차관을 접견하고, 한반도를 포함한 지역 안보정세와 한국-스웨덴 간 국방협력 강화 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박 차관은 “스웨덴은 6·25 전쟁 시 의료지원단을 파견하고 중립국감독위원회에서 활동하는 등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해 큰 기여를 해온 고마운 국가”라며 “최근 급변하는 국제정세에서 양자는 물론 다자무대에서도 두 나라 간 국방 차원에서의 공조를 더욱 강화해 나가자”고 밝혔다.

이어 “국제사회의 다자협력 강화를 위한 노력의 하나로 올해 12월 서울에서 유엔 평화유지장관회의가 개최될 예정”이라고 소개한 뒤 “스웨덴의 적극적인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발렌스틴 외교안보차관은 “스웨덴은 한반도 안보와 평화를 위해 필요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특히 한국의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정책을 적극 지지한다”고 답했다. 발렌스틴 차관은 또 “유엔 평화유지장관회의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스웨덴 고위급 인사가 참여할 예정”이라면서 “두 나라의 군대 간 교육 등 상호 교류 확대, 국제평화유지활동(PKO)분야 협력, 방산·군수협력 등 분야에서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임채무 기자 < lgiant61@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