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국방 > 합참·한미연합

원인철 합참의장, 美 태평양함대사령관 접견

임채무 기사입력 2021. 06. 10   17:01 최종수정 2021. 06. 10   17:26

“협력관계 더욱 발전”

10일 원인철(맨 왼쪽) 합참의장이 사무엘 파파로 미 태평양함대사령관과 한반도 안보정세와 상호 협력증진 방안에 대해 대화하고 있다.  합참 제공

원인철 합참의장은 10일 사무엘 파파로(Samuel Paparo) 미 태평양함대사령관을 접견하고, 한반도 안보정세와 상호 협력증진 방안에 대해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눴다.

원 의장은 먼저 파파로 제독의 태평양함대사령관 취임을 축하한 뒤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정착을 위한 양국 정부의 노력을 군사적으로 뒷받침할 수 있도록 태평양함대사령부와의 협력관계를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이에 파파로 제독은 “한국은 미국의 가장 강력한 동맹국으로, 역내 평화와 안정을 위해 긴밀한 협력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면서 “한미동맹과 연합방위태세 강화를 위해 긴밀히 소통하겠다”고 화답했다.

파파로 제독의 한국 방문은 지난 5월 5일 태평양함대사령관 취임 이후 인도·태평양지역 주요 동맹국과의 유대 강화 취지에서 이뤄졌다. 임채무 기자

임채무 기자 < lims86@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