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명

오늘의 전체기사

2021.07.24 (토)

HOME > 국방 > 해군·해병대

해군교육사, 674기 해군병 IBS 훈련

노성수 기사입력 2021. 05. 04   16:30 최종수정 2021. 05. 04   16:40

전우와 호흡 척척…실전 상황 그대로 거친 파도를 헤치고
헤드캐링·패들링 등 완벽히 담금질


674기 해군병들이 4일 진해군항에서 IBS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 제공=홍석진 하사

674기 해군병들이 바다를 가르며 정예 해군병이 되기 위한 담금질을 실시했다.

해군교육사령부는 4일 진해군항에서 674기 해군병 IBS훈련을 실시했다. IBS 훈련은 실제 해상에서 실시하는 팀 단위의 훈련으로 적진 해안으로 상륙작전을 수행하는 해군·해병대만의 전투훈련이다. 해군병들은 6~12명이 팀을 이뤄 소형고무보트에 탑승해 협동심과 해양성을 키웠다.

훈련에서는 구명의 착용법과 안전교육을 시작으로 육상에서 조원들이 짝을 맞춰 노를 젓는 패들링 숙달 훈련과 70㎏에 이르는 보트를 머리 위로 들어 올린 채 보트를 수송하는 헤드캐링 훈련이 진행됐다. 이어 해군병들은 직접 바다에서 보트를 타고 팀 단위로 호흡을 맞춰 노를 저으며, 2㎞ 떨어진 부표까지 왕복하는 패들링 훈련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정민제(소령) 2신병교육대대장은 “이번 훈련을 통해 해군병들은 팀을 이뤄 전우와 함께하면 모든 것을 이겨낼 수 있다는 것을 몸소 체험했을 것”이라며 “남은 훈련 기간에도 안전하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교육생들이 정예 해군병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674기 해군병은 오는 14일 교육을 수료한 뒤 특기에 따라 2~6주의 보수교육을 받고 각자 임지에서 해양 수호의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노성수 기자


노성수 기자 < nss1234@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