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명

오늘의 전체기사

2020.07.06 (월)

HOME > 엔터·스포츠 > 연예

레드벨벳 아이린·슬기 첫 유닛

최승희 기사입력 2020. 06. 02   16:02 최종수정 2020. 06. 02   16:05

‘몬스터’ 앨범 7월로 발매 연기

음악적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첫 앨범 발매를 7월로 연기한 레드벨벳의 아이린과 슬기. 사진=연합뉴스


그룹 레드벨벳의 첫 유닛인 아이린과 슬기의 앨범 ‘몬스터’(Monster)가 7월 발매로 연기됐다.

소속사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 사이트를 통해 “오는 15일 발매 예정이었던 레드벨벳-아이린&슬기의 첫 번째 미니앨범 ‘몬스터’는 음악적 완성도를 더욱 높이기 위해 추가적인 작업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따라, 부득이하게 발매를 7월 중으로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변경된 정확한 발매 일정은 확정되는 대로 팬 여러분께 가장 먼저 말씀드리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지난 2014년 8월 싱글 ‘행복(Happiness)’으로 데뷔한 레드벨벳은 ‘빨간맛’ ‘사이코’ 등의 히트곡을 내며 톱 걸 그룹 반열에 올랐다. 이 팀에서 유닛을 결성한 것은 데뷔 6년 만인 이번이 처음이다.

최승희 기자

최승희 기자 < lovelyhere@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