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명

오늘의 전체기사

2019.09.21 (토)

HOME > 국정·일반 > 국제

트럼프 “만남 갖는 건 좋은 것”

기사입력 2019. 09. 10   17:20 최종수정 2019. 09. 10   17:29

北 9월 하순 대화 제안에 ‘북·미 협상’ 급물살

북한이 9일(현지시간) “9월 하순에 대화하자”며 북·미 실무협상 재개를 전격 제안, 한동안 멈춰져 있던 북한 비핵화 실무협상 시간표가 가시권 안에 들어왔다.

최선희 북한 외무성 제1부상의 이날 담화는 북·미 실무협상의 미국 측 대표인 스티븐 비건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지난 6일(현지시간) 공개강연을 통해 북한의 협상 복귀를 촉구한 지 3일 만에 이뤄졌다.

비건 대표는 당시 북·미협상 실패 시 한·일 내 핵무장론이 제기될 가능성까지 거론하면서 북한에 ‘압박·경고’의 메시지를 함께 던진 바 있다.

북한의 제안에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만남을 갖는 건 좋은 것”이라고 긍정적 반응을 보임에 따라 9월 하순 북·미 간 실무협상 테이블 개최가 급물살을 타는 흐름이다. 이로써 그간 교착국면의 중대 돌파구가 열릴지 주목된다. 연합뉴스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