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명

오늘의 전체기사

2019.07.21 (일)

HOME > 국방 > 해군·해병대

해군1함대, ‘환경의 날’ 대통령 표창

안승회 기사입력 2019. 06. 18   17:00 최종수정 2019. 06. 18   17:04

군부대 수상 ‘유일’
해양오염 감시체계 구축 공로
“지역 환경보전 더욱 앞장설 것” 
 
17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제24회 환경의 날 기념 환경보전유공 포상식’에서 대통령 부대표창을 받은 해군1함대 장병들이 박천규(가운데) 환경부 차관과 기념 촬영하고 있다. 
  부대 제공

해군1함대가 17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제24회 환경의 날 기념 환경보전유공 포상식’에서 대통령 부대표창을 받았다.

환경의 날 정부포상은 환경보전에 공로가 큰 기관이나 단체, 개인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올해 대통령 표창은 경기도 성남시, 국립생태원 등 15개 기관·단체가 수상했으며, 군부대로는 유일하게 해군1함대가 받았다.

1함대는 노후 방제물자를 점검·교체하고, 해양오염사고 발생 시 즉각적인 방제작업이 가능하도록 24시간 해양오염감시체계를 구축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지역 해양 관계기관과 전개한 합동 환경 정화활동을 통해 해양환경 보전에 크게 이바지한 점도 높이 평가받았다.

이 밖에도 1함대는 함정별 폐기물 처리 및 관리 기록을 의무화하고, 대형 유류시설을 보유한 육상 부대와 PKG(400톤급) 이상 함정에 해양오염방지 관리인을 임명해 해양오염방지를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한 점 등을 인정받아 대통령 표창을 받게 됐다.

정주영(중령) 시설대대장은 “국민의 군대로서 아름다운 자연환경을 보호하는 것도 군의 중요한 역할”이라며 “이번 대통령 부대표창 수상을 계기로 지역 환경보전에 더욱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안승회 기자


안승회 기자 < lgiant61@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