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기획 > 군사 > 이석종기자의 무기의 탄생

빠르고 강하다 '쾅쾅'… 기동력·화력·방호력 세계 최고

이석종 기사입력 2015. 12. 23   15:33

<41> K2 전차 (상)



국방과학연구소(ADD)를 중심으로 군·산·학·연이 범국가적 기술력을 총동원해 개발한 K2 전차는 세계 최고 수준의 성능을 자랑한다. K2 전차의 특징과 장점을 전차의 기본성능인 기동력·화력·방호력 등으로 구분해 살펴봤다



■ 기동력


K2 전차는 세계 최신 전차들과 마찬가지로 1500마력의 고출력 동력장치(엔진 및 변속기)를 장착해 강력한 힘을 자랑한다. 전투중량이 55톤이므로 톤당 마력은 27.3이다. 이는 르클레르(Leclerc)와 비슷하고, M1A2 SEP보다도 우월하다.



특히 K2 전차는 우리나라와 같이 야지가 많은 지역에 맞춰 우수한 성능의 현수장치를 갖췄다. K2 전차는 암 내장형 완전 유기압 현수장치를 장착해 다른 전차와 차별화했다. 진동과 충격을 충분히 흡수하므로 안정된 차체를 유지하고, 정확한 사격에 도움이 되며 승차감이 탁월하다.



또 전후로 차체의 높낮이를 조절하면 각도가 낮은 하향 사격이나, 높은 상향 사격이 가능하다. 차체 전체를 낮추면 은폐가 용이하며, 높이면 지면에서 차체 바닥까지의 지상고가 높아지므로 험지나 연약지반에서 기동이 유리하다.

■ 화력


K2 전차에서 누구도 부인할 수 없는 '최고'는 표적을 빠르고 강하게 격파하는 '펀치력'이다. 또 헬기를 잡을 수 있는 것은 매우 큰 강점이다. 이는 구경 120㎜ 55구경장의 장포신과 최고의 기술로 제작된 다목적 성형작약탄, 자동장전장치 등이 결합된 결과다.



근접식 신관이 포함된 다목적 성형작약탄은 헬기에 매우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했으며, 사람이 직접 장전하지 않고 기계적으로 장전이 되는 자동장전장치를 채택, 발사속도를 크게 향상시켰고, 탑승 인원은 K1A1 전차에 비해 1명이 줄어든 3명이 됐다.



네트워크 기반의 전장정보 관리시스템을 비롯해 관측 능력이 탁월한 전차장 및 포수 조준경, 전기식 포·포탑 구동장치, 높은 명중률을 보장하는 고정밀 사격통제장치, 피아식별장치 등 대부분의 전투통제 하드웨어가 디지털화돼 운용 기능을 소프트웨어로 구현했다.



특히 피아식별장치는 전장에서 아군 간 오인사격으로 인한 피해를 없게 했고 네트워크 기반의 전장관리시스템은 전차에 위협을 주는 요소를 인접한 아군의 각 전차에 자동으로 전파해 공동으로 대응할 수 있게 했다.


■ 방호력


K2 전차는 장갑에 의한 방호력도 최고 수준이다. 전면장갑은 특수장갑을 적용해 세계 최고 수준의 전면 방호 능력을 보유했고 장갑을 모듈화해 구조물의 중량을 최소화했으며 탈·부착이 빨라 성능이 개량된 장갑으로의 교체와 신속한 피해 복구가 가능하다. 상대적으로 취약한 차체 및 포탑 상부에 반응장갑을 부착해 부분적으로 방호 능력을 증강시켰다.



또 능동방호시스템은 원거리에서 날아오는 대전차 유도미사일을 탐지해 적시에 복합연막탄을 발사하고 회피기동을 해 전차의 생존성을 높인다.



K2 전차는 화생방 보호 능력도 한층 향상됐다. 승무원이 방독면을 착용하지 않고도 전투를 할 수 있도록 한 화생방 여과기와 양압 및 냉·난방 장치를 일체화한 종합식 보호장치, 신경 및 수포작용제 등을 동시 탐지할 수 있는 화학탐지기와 중성자방사선을 50% 이상 차단할 수 있는 중성자 차폐 라이너가 탑재됐다.




■ 기타 성능


K2 전차는 실제 전차 안에 탑재된 훈련장치를 통해 조종 및 전술훈련, 단차(單車) 및 소대 전투훈련, 중대 지휘조 훈련 등을 할 수 있다. 센서 영상으로 가상지형, 가상 피아 영상 등 훈련 환경을 제공해 사격을 비롯한 모든 전차 운용과 관련된 차량 내 승무원 간 개별 훈련, 전차와 전차의 연동 훈련이 가능한 것이다. 또 전차의 운용지침·기술교범·부품정보·정비정보 등을 담은 전자식 교범을 내장하고 있어 자기고장진단 기능과 함께 최상의 차량 상태를 언제나 유지할 수 있다.



K2 전차는 스노클을 이용해 깊이 4.1m까지의 하천을 스스로 도하할 수 있다. 잠수 도하를 할 때는 스노클을 세우는 등 필요한 사전 조치만 취하면 되고, 잠수 도하 후 즉각적으로 전투행동을 취할 수 있다.



GPS를 이용하는 위성항법장치와 관성항법장치(INS)로 이뤄진 복합항법장치는 원거리를 이동할 때 최적의 경로를 찾아내고 차량의 현재 위치와 이동 경로를 추적할 수 있도록 해준다. 따라서 낯선 지역에서 방향성을 유지하며 효과적인 전투가 가능하다.



이외에도 K2전차는 주행 안정성과 조종수 편의를 위해 차체 앞뒤로 전후방 카메라를 장착해 주행 중 사각지대를 최소화해 준다.



좁은 도로나 교량을 지날 때에 별도로 유도를 받지 않아도 되며 조종수용 열상 잠망경을 장착해 야간 주행 능력도 극대화했다.



국방과학기술대백과사전 

주력전차

주력전차는 전차의 분류 중 하나로 주요 전투 탱크(MBT: Main Battle Tank)라고도 하며 전투 탱크, 유니버설 탱크로 불리기도 한다.



많은 현대적인 군대의 중직사화기 역할을 담당하는 전차다. 과거의 전차는 제2차 세계대전까지 임무나 기능, 또는 제원에 따라서 경전차·중형전차·중전차·구축전차·돌격포 등으로 분류됐다. 그러나 종전 후에는 전술의 발전과 기술의 향상으로 전차에 요구되는 모든 임무를 해낼 수 있도록 주행능력·공격력·수비력을 고루 갖춘 주력전차가 등장하면서 임무나 기능에 따라 전차를 분류하는 경계가 불분명해졌다.



주력전차는 다양한 조건과 상황에서도 화력과 기동력을 기반으로 생존성을 유지하고 다중임무수행 능력을 발휘해야 한다. 국방기술품질원 제공

이석종 기자 < seokjong@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