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포토라운지 > 국방포토DB

45년 활약한 평택함 “세 번째 임무를 명 받았습니다”

안승회 기사입력 2020. 02. 20   17:01 최종수정 2020. 02. 20   17:02

해군, 평택시에 무상 인도…해양안전체험관으로 부활 

 

해군 퇴역함정 평택함(ATS-27)이 경기도 평택에서 해양안전체험관으로서 새로운 임무를 수행한다. 사진은 퇴역 전 평택함이 연평도 해역에서 페그물을 수거하는 모습.  해군 제공.

해군은 20일 퇴역함정인 평택함(ATS-27)을 경기도 평택시에 무상대여 형식으로 인도했다고 밝혔다. 평택함은 평택에서 해양안전체험관으로서 새로운 임무를 수행한다. 평택함은 1972년부터 25년간 미 해군에서 ‘뷰포트(Beaufort)함’이라는 이름으로 임무를 수행하고 1996년 퇴역했다. 이후 1997년 대한민국 해군이 평택함을 인수, 2016년 12월 31일 퇴역할 때까지 20여 년간 해군 함정과 선박을 구조하고 예인했다. 평택함은 해상 수로 내 수상·수중 장애물 제거 등의 임무를 수행했다. 2007년 태안 기름 유출 방재 작전, 2010년 천안함 구조 및 인양 작전, 2014년 세월호 실종자 구조 및 탐색 작전에 투입됐다. 연평도 해역에서 폐그물 150톤을 수거하는 등 해양 정화에도 기여했다.

평택에서 세 번째 임무를 수행하게 될 평택함은 평택시 신국제여객터미널 배후 부지에 지상 거치돼 국민의 해양안전 체험을 위한 공간으로 꾸며진다.

평택함은 이날 예인선에 의해 진해항을 출항해 목포로 이동했다. 목포 대불조선소에서 정비를 마치고 평택으로 향한다.

해군군수사령부 이동원(대령) 군수관리처장은 “해양 재난 발생 시 앞장서 현장에서 헌신적으로 임무를 수행했던 평택함이 다시 국민의 품으로 돌아간다”며 “군함과 안전을 체험하는 공간으로 거듭나 세 번째 임무도 훌륭히 완수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승회 기자 lgiant61@dema.mil.kr


안승회 기자 < lgiant61@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