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국방 > 기타

[창간55주년 특집] “젊은 장병들과 호흡하며 혁신…국방일보의 노력에 박수”

기사입력 2019. 11. 14   17:28 최종수정 2019. 11. 14   19:05


국방일보가 써 내려간 기록은 우리 국군의 역사입니다. 국군 장병들의 자랑스러운 모습과 국방력 발전의 발자취가 국방일보와 함께 생생히 새겨졌으며, 우리 군에 대한 국민들의 신뢰를 높여왔습니다. 튼튼한 안보와 국군의 참모습을 전달해온 국방일보를 치하합니다.

국방일보는 국내 최초로 가로쓰기를 시작했고, ‘디지털 퍼스트’ 정책으로 ‘일과 후 휴대전화 사용’이 가능해진 장병들에게 빠르게 정보를 전달하고 있습니다. 젊은 장병들과 호흡하며 스스로 혁신하고 있는 국방일보의 노력에도 박수를 보냅니다.

앞으로도 국방일보가 국민, 장병과 소통하며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를 만드는 주춧돌이 되기를 당부합니다. 다시 한 번 국방일보 창간 55주년을 축하하며, 국군 장병들의 건강과 무운을 기원합니다.

2019년 11월 15일

대한민국 대통령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