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명

오늘의 전체기사

2019.12.12 (목)

HOME > 국방 > 공군

전역 눈앞이라 더 뜻깊은…

서현우 기사입력 2019. 08. 22   17:12 최종수정 2019. 08. 22   17:22

공군방공관제사령부 ‘장애인 캠프’ 봉사

김준현·임진성·서욱현 병장, 심기찬 상병

봉사활동에 나선 공군방공관제사령부 예하 8498부대 장병들이 22일 제24회 강원도 장애인 하계캠프에서 행사 진행을 돕고 있다.  부대 제공

“봉사활동을 통해 보람을 느끼고, 군 생활의 소중한 의미도 되새기고 싶습니다.” 전역을 한두 달 앞둔 공군 장병들이 지역 행사에 참가해 봉사활동을 펼치며 힘을 보태고 있다.

공군방공관제사령부 예하 8498부대 김준현, 임진성, 서욱현 병장과 심기찬 상병 등 4명은 22일과 23일 1박 2일간 강원도 고성군 오션투유에서 개최된 제24회 강원도 장애인 하계캠프에 참가해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이들은 보람 있는 군 복무를 위해 할 수 있는 일을 고심하던 중 강원도 고성군자원봉사센터의 행사 자원봉사 협조 요청을 접한 뒤 의기투합했다. 특히 김 병장과 임 병장은 오는 9월 17일, 서 병장은 10월 13일 전역을 앞두고 있어 장병들에게 이번 봉사활동은 그 의미가 더욱 특별하다.

장병들이 봉사활동을 진행한 캠프는 사단법인 강원도지체장애인협회가 주최하고 고성군이 후원하는 행사로 ‘푸른 파도에 희망을 품고 열정으로 하나 되자’는 주제와 함께 강원도에 거주하는 장애인 등 1000여 명이 참가하고 있다.

장병들은 행사 진행과 보조를 나눠 맡아 장애인들이 다양한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행사장을 이동하는 데 불편이 없도록 하는 등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또 장애인들의 손과 발이 돼 주면서 행사를 충분히 즐길 수 있도록 돕고 있다.

봉사활동을 펼치는 서 병장은 “봉사를 하면서 장애인이 겪는 불편함이 무엇인지 알게 됐고 그동안 장애인에 대해 가졌던 편견도 깰 수 있었다”면서 “전역 후에도 꾸준히 봉사활동에 참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현우 기자 lgiant61@dema.mil.kr


서현우 기자 < lgiant61@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