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엔터·스포츠 > 연예

소유진=남자현, 서경덕 교수와 ‘여성독립운동가 재조명 캠페인’

김용호 기사입력 2019. 05. 23   08:58 최종수정 2019. 05. 23   08:58

소유진=남자현, 서경덕 교수와 ‘여성독립운동가 재조명 캠페인’

‘여성독립운동가 재조명 캠페인’의 첫 인물인 남자현 열사에 관한. 카드뉴스
배우 소유진과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힘을 모아 ‘여성독립운동가 재조명 캠페인’을 SNS상에서 펼친다.

23일 서 교수는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맞아 기획된 이번 캠페인은 여성독립운동가의 실제 사진과 업적을 누구나 쉽게 이해할수 있는 1장짜리 카드뉴스로 제작하여 SNS상에 널리 알리는 방식”이라고 밝혔다.

그 첫번째 주인공은 남자현 열사다. 3.1운동 이후 중국으로 망명한 후 서로군정서에 가입하여 군사들을 뒷바라지 했고, 10개의 여성교육회를 조직하여 독립운동과 여성계몽에 힘썼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한 민족의 강인한 독립정신을 알리기 위해 ‘조선독립원’이란 혈서를 써서 국제연맹조사단에 일제의 만행을 호소한 역사적인 사실을 상세히 설명하고 있다.

이번 일을 기획한 서 교수는 “여성독립운동가라면 대부분이 유관순 열사만을 떠올리는데, 대중적으로 잘 알려지지 않았지만 우리가 반드시 기억해야 할 여성독립운동가들을 매달 한명씩 소개할 예정이다”고 전했다.

특히 그는 “팔로워 수가 많은 각 분야별 유명인사들과 함께 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인데, 약 65만명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를 보유한 배우 소유진과 첫 시작을 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소유진은 “이런 의미있는 캠페인에 동참하게 되어 기쁘며, 많은 팔로워 분들도 주변에 널리 알려 남자현 열사를 알리는데 다함께 동참해 주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김용호 기자 < yhkim@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