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명

오늘의 전체기사

2019.04.25 (목)

HOME > 국방 > 육군

육군 군사과학기술병 첫 모집

김상윤 기사입력 2019. 03. 21   17:27 최종수정 2019. 03. 21   17:43

AI·드론봇 등 4차 산업혁명 핵심 기술 18개 분야…관련 분야 석사 학위 과정 이상

육군이 오는 27일부터 첨단과학기술군 구축을 선도할 ‘군사과학기술병’ 21명을 병무청을 통해 처음으로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인 인공지능(AI)·사이버·드론봇·빅데이터 등 18개 분야로, 지원자격은 관련 분야 석사 학위 과정 이상이다.

군사과학기술병으로 선발되면 AI 협업센터, 학교기관 등 육군의 연구개발 직위에 보직돼 전력 첨단화 및 과학화를 위한 연구활동에 전념하게 된다.

군사과학기술병에게는 전문연구 임무 이외의 부가적인 행정 임무 등이 부여되지 않는다. 또한, 개인 PC와 스마트폰을 활용한 자료 수집, 외부 세미나·학회 참석 등 연구 여건을 보장받는다.

아울러 군 경력증명서에 복무기간 연구 경력·실적이 반영되며, 전역 후 학업·취업 때 지휘관 추천서가 발행되는 등 자력관리 면에서도 이점이 있다.

군사과학기술병 특기는 지난해 9월 신설됐다. 육군은 이번 모집에 앞서 현역병 14명을 우선 선발해 육군 내 연구조직인 미래혁신연구센터, 장병가치문화연구센터, 핵·WMD 방호센터에서 운용해 왔다.

앞으로도 육군은 군사과학기술 분야의 추가 직위를 발굴하고, 대대급 부대에 전투체력지도병·안전관리병·심리상담병 등의 특기를 신설해 군 복무를 통해서 취업·학업·경력을 이어갈 방안을 계속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류승민(대령) 육군 인사관리제도과장은 “육군에 입대하는 많은 청년 인재들이 우리 군의 첨단 과학기술 분야에서 자유롭게 연구하며 자신의 전공과 경력을 살려 최고의 엘리트로 계속 성장할 수 있는 여건 마련에 힘쓰고 있다”며 “군사과학기술병 제도를 통해 육군 발전은 물론 국가 발전에도 기여할, 의미 있는 군 복무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상윤 기자 < ksy0609@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