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명

오늘의 전체기사

2019.04.25 (목)

HOME > 국방 > 해군·해병대

해양강국 도약 위한 상호 협력 지속

안승회 기사입력 2019. 03. 18   16:49 최종수정 2019. 03. 18   17:16

해군1함대, 동해지역 관계관 ‘선박통제 및 보호훈련 실무 협조회의’

18일 해군1함대 회의실에서 동해지역 해양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선박통제 및 보호훈련 실무 협조회의가 진행되고 있다.   
 사진 제공=최민현 하사

해군1함대가 18일 부대 회의실에서 관할구역 해양 관계기관과 함께 ‘선박통제 및 보호훈련 실무 협조회의’를 개최했다.

선박통제 및 보호훈련은 유사시 해상에서 선박의 안전을 보장하고 원활한 군사작전을 수행하기 위해 책임지역 내 모든 선박의 이동을 통제하고 보호하는 훈련이다.

동해 지역에서는 올해 처음 열린 이날 회의에는 해군1함대·동해지방해양경찰청·동해해양경찰서·동해항해상교통관제센터·동해지방해양수산청·묵호파출소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포항해양경찰서와 포항항해상교통관제센터 관계자들은 화상시스템으로 회의에 참여했다.

1함대는 회의 참석자들에게 오는 4월 초 예정된 선박통제 및 보호훈련 계획과 절차를 소개했고, 원활한 훈련 진행을 위한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했다. 참석자들은 이 자리에서 국민의 안전하고 자유로운 해양활동 보장과 해양주권 수호를 위해 동해지역 해양 관계기관과 상호 교류·협력을 지속해서 이어가기로 다짐했다.

이지훈(소령) 해군1함대 작전계획과장은 “앞으로도 해양 관계기관들과 협력해 국민의 해양활동을 보장하고 대한민국이 해양강국으로 도약하는 데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안승회 기자

안승회 기자 < lgiant61@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