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명

오늘의 전체기사

2019.03.20 (수)

HOME > 엔터·스포츠 > 연예

밴드 몽니의 드러머 정훈태, 3살 연하의 일반인 여성과 웨딩마치

김용호 기사입력 2019. 01. 12   10:29 최종수정 2019. 01. 12   10:29

밴드 몽니의 드러머 정훈태, 3살 연하의 일반인 여성과 웨딩마치

최근 KBS‘불후의 명곡’에 다수 출연해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는 밴드 몽니의 드러머 정훈태가 3살 연하의 미모의 일반인 여성과 오늘 12일 결혼식을 올리고 백년가약을 맺는다.

소속사 모던보이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3년 전 지인의 소개로 만나 서로 의지하며 이쁜 사랑을 키어왔다”라고 말을 전했다.

결혼식은 일반인 신부를 배려하여 비공개로 진행될 예정이며, 양가 부모님과 지인 그리고 동료 뮤지션들의 축하 속에 부부의 연을 맺을 예정이다.

한편, 축가로는 14년 동안 멤버 교체 없이 꾸준히 활동해온 밴드 몽니 나머지 3명의 멤버가 직접 준비해 뜻 깊은 의미를 더할 예정이다.

사진=모던보이 엔터테인먼트

김용호 기자 < yhkim@dema.mil.kr >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에 대한 의견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