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방홍보원
  • 국방tv바로가기
  • 국방fm바로가기
  • 국방포토바로가기
  • 국방일보바로가기
  • 국방저널바로가기
  • e-book
  • PDF
  • PDF
  • 로그인
  • 구독신청
  • 광고안내

홈 > 국방 > 해군/해병대

[해군1함대] 불굴의 훈련, 더 단단해진 부대방호

해군1함대, 300여 장병 투입 위협 침투하는 적 응징절차 숙달
2018. 04. 17   17:20 입력 | 2018. 04. 17   17:43 수정

해군1함대 헌병대대 5분전투대기부대 장병들이 17일 진행된 주둔지 방호훈련에서 부대에 침투한 테러범을 제압하고 있다. 사진 제공=최민현 하사



해군1함대가 강도 높은 훈련으로 부대 방호태세를 대폭 끌어올렸다.

함대는 17일 부대 지휘소와 주요 시설에서 주둔지 방호훈련을 했다. 훈련은 부대로 침투를 시도하는 위협세력에 대한 대응절차를 숙달하고, 빈틈없는 협동작전 수행능력을 강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훈련에는 헌병대대, 3특전대대(UDT/SEAL), 지휘통신대대 등 장병 300여 명이 투입됐다. 훈련은 당직 교대를 위해 초소로 이동하던 경계 근무자가 경계철책이 뚫려 있는 것을 발견하면서 시작됐다.

상황을 보고받은 지휘통제실은 즉시 관계 부서와 부대에 이를 전파했다. 이와 동시에 5분전투대기부대, 기동타격대, 헌병 특임대 등의 경비 전력을 급파했다.

현장에 도착한 장병들은 신속하게 차단선을 구축하고, 지휘소와 탄약고를 비롯한 주요 시설 경계를 강화한 뒤 수색작전에 돌입했다.

지휘통제실은 현장 상황을 실시간 확인하며 작전을 지휘했고, 경비전력은 유기적인 협동작전으로 포위망을 좁혀갔다. 이어 테러범을 발견하고, 제압하는 것으로 훈련을 종료했다.

김기진(중령) 헌병대대장은 “실전적인 훈련으로 경비전력의 협조체계를 확립하고, 상황별 협동작전 수행 능력을 높이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물샐틈없는 방호태세 구축에 전력투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병노 기자 < trylover@dema.mil.kr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에 대한 의견 |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0 / 500byte

HOT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