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방홍보원
  • 국방tv바로가기
  • 국방fm바로가기
  • 국방포토바로가기
  • 국방일보바로가기
  • 국방저널바로가기
  • e-book
  • PDF
  • PDF
  • 로그인
  • 구독신청
  • 광고안내

홈 > 국방 > 육군

[육군35사단] 살신성인 참군인, 잊지 않겠습니다

육군35사단, 故 김범수 대위 14주기 추모식·흉상제막식 거행
2018. 02. 13   18:40 입력

 

수류탄 교장에서 전우의 목숨을 구하고 장렬히 산화한 고 김범수 대위의 흉상이 13일 육군35사단 김범수관 앞에 세워졌다.

35사단이 이날 거행한 고 김범수 대위 14주기 추모식과 흉상제막식에는 유가족과 조춘태 전북동부보훈지청장, 김진원 대한민국 ROTC 전북지구회장, 전북대 학군단 후보생, 부대 장병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청동주물로 제작된 높이 2m의 흉상은 전북동부보훈지청과 ROTC 전북지구회의 지원으로 건립됐다.

2002년 학군장교 40기로 임관해 35사단 신병교육대대 소대장 임무를 수행하던 김범수 대위는 수류탄 투척훈련 중 한 훈련병이 안전핀을 뽑은 뒤 두려움에 던지지 못하고 있는 모습을 발견하고는, 그 수류탄을 빼앗아 감싸 안고 산화했다.

김경수 35사단장은 “김 대위는 살신성인의 희생정신을 몸소 실천한 군인 중의 참군인”이라며 “앞으로 이곳은 사단을 찾은 장병들이 김 대위의 숭고한 희생을 가슴 깊이 새길 수 있는 교육의 장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철환 기자 < droid001@dema.mil.kr >

<저작권자 ⓒ 국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에 대한 의견 | 개 있습니다. 로그인 후에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0 / 500byte

HOT PH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