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 국방홍보원
  • 국방tv바로가기
  • 국방fm바로가기
  • 국방포토바로가기
  • 국방일보바로가기
  • 국방저널바로가기
  • e-book
  • PDF
  • PDF
  • 로그인
  • 구독신청
  • 광고안내

홈 > 기획/연재 > 완결 36계, 병법을 말하다

36계, 병법을 말하다

제목만 보기 | 제목+내용
‘필승 병법’ 36계, 늘 곁에 두고 삶의 지혜로 활용을 - 2017. 12. 24.
‘백전기략’ 명나라 책사 유기가 저술‘병경백자’ 명말청초 게훤의 병법서레고 통해 36계 다양하게 응용 가능중국인들은 지형과 기상·특성에 따른 다양한 전투 양상에 적합한 전술을 고민했다. 『백전기략』과 『병경백자』는 변화무쌍하고 예측불허인 전장 상황에서 적시적절한 병서로 탄생했다. 36계 레고도 현대 전술연구 보조교재로 활용이 기대된다. 백전기략과 병경백자명나라 주원장의 책사 유기(1311∼1375)는 『백전기...
中 통일 36계, 시공 넘어 현대 경영 전략으로 진화 - 2017. 12. 18.
마오쩌둥 ‘16자 전법’으로 대장정 성공손정의‘손의 제곱병법’으로 대기업 일궈크리펜도프, 성공 기업 분석 36계 접목36계는 중국에만 머물지 않고 동해와 태평양을 건넜다. 군사·경제 전략으로 진화하면서 전쟁 승리와 기업 성공을 가져왔다. 마오쩌둥은 36계의 핵심어 16자로 중국을 통일했다. 손정의는 ‘손의 제곱병법’ 25문자로 소프트뱅크를 세계적 기업으로 일궜다. 16자 전법과 이일대로지난 10월 시진핑은 분발유위(...
장수는 항시 노력하며 스스로에게 엄격하라 - 2017. 12. 11.
제갈량 저술한 50장 6000여 자 병서장수의 덕목·지략·용병술 주로 다뤄엄격한 자기수양 등 ‘리더십의 교범’제갈량은 동서고금을 통틀어 정치사상과 군사전략에서 으뜸으로 여겨진다. 『장원』은 손빈병법·36계와 함께 무경십서 중 하나로서 제갈량은 이 병서를 통해 서기 234년 8월, 54세로 죽기까지 평생 전장에서 체득한 지략을 후대에 남겼다. 장수의 리더십 교범 『장원(將苑)』은 이름 그대로 장수의 자질과 덕목을 논한...
변화무쌍 예측불가 전술로 적의 허점을 찔러라 - 2017. 12. 04.
손빈, 제나라 위왕 도와 강대국 만들어용병 이치 다룬 논병과 전투기술 논전30장으로 구성… 원본 내용 많이 훼손상황별 전술로 유리한 형세 조성 강조손자병법과 육도삼략 등 무경칠서에 손빈병법·장원·36계를 더해 무경십서라 한다. 전국시대 중반은 전차의 기동력을 앞세운 기동전이 우세했다. 오나라에 손자가 있었다면 제나라에는 손빈이 있었다. 그는 유리한 형세를 취한 뒤 싸우는 기(奇)전술을 중요시했다. 논병과 삼위...
이만이공만이(以蠻夷攻蠻夷: 오랑캐로써 오랑캐를 다스림), 미끼로 꾀어 혼... - 2017. 11. 27.
당태종이 묻고 장수 이정이 대답1만여 글자로 된 전술토의서논 기정·허실·공수 등으로 구성당 태종은 626년 형과 아우의 피를 뒤집어쓰고 황제에 올랐다. 그는 중국 남북조와 수나라까지 이어지던 혼란기를 마감하고 미증유의 발전을 이룩했다. 청조 강희제와 더불어 중국 역사상 가장 뛰어난 군주로 평가받고 있다. 그 곁에 『이위공문대(李衛公問對)』가 있었다. 奇正으로 고구려 침공을 논하다 『이위공문대』는 당 태종이 묻...
부드러운 것으로 능히 굳센 것을 제압할 수 있다 - 2017. 11. 20.
『삼략』은 3800여 자에 불과해 무경칠서 중 가장 얇다. 군사전략보다는 하늘의 도리를 따르고 현명한 인재를 선발하는 것을 중요시했다. 노자(老子)의 도가 사상 영향을 받은 『육도』와 함께 『육도삼략』으로 지칭되며 함께 읽히기도 한다. 진나라 황석공이 장량에게 준 병서상·중·하략 3권 3800여 자로 구성민심을 바탕으로 한 부국강병·치세하늘의 도 따르고 인재 선발 중요시상략과 소리장도 『삼략』은 상·중·하략 3권...
천시(天時:하늘의 때)는 지리(地利:지세의 이로움)보다 못하고, 지리는 인... - 2017. 11. 13.
전국시대 중기 또는 진시황 때군사전략가 ‘울료’가 쓴 병법서군주와 장수의 솔선수범 리더십엄정한 군율로 강군 육성 등 역설무경칠서에서 『울료자』는 조금 생소하다. 『손자병법』과 『오자병법』 그늘에 가려 가치를 제대로 인정받지 못했다. 그럼에도 11세기 북송 조정은 무과에 응시하려는 사람들에게 반드시 『울료자』를 읽도록 했다. 리더십과 강군 육성으로 국방력 강화를 역설한 점에 주목했기 때문이다.군주와 장수...
부국강병의 길은‘人和’로부터 시작된다 - 2017. 11. 06.
죽으면서도 전술 생각 ‘불패 전략가’전국시대 오기의 어록 모아 정리손자병법과 쌍벽 이루는 실용병서정예병 육성과 장수 자세 등 강조오기(吳起)는 부하의 종기에 생긴 고름을 자기 입으로 빨아서 낫게 한 오기연저로 잘 알려져 있다. 그는 4개국을 전전하며 파란만장한 60년 일생을 보냈다. 오자병법은 오기 문하의 제자와 추종자들이 그의 어록을 모아 남긴 것으로 추정된다.전쟁수행을 위한 사전 준비 중국 전국시대 오기는 ...
처음 이전 1  끝 

HOT PHOTO